HOME
'온가족이 만드는 세상에 하나뿐인 셔츠 2019-05-13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형지아이앤씨의 셔츠 브랜드 예작이 지난 11일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진행한 '패밀리 셔츠 클래스' 참가자들이 '나만의 셔츠'를 만들고 있다.


아동 놀이 전문가 김은진 강사가 진행한 클래스에서 참가자들은 여러 색상의 실과 단추, 장식용 와펜 및 리본 등을 이용해 기존 셔츠의 소매와 깃 등을 직접 꾸며 세상에 하나뿐인 셔츠를 만들었다.

이번 행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 참여 행사를 통해 고객들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진=예작)
출처 : http://www.edaily.co.kr/news/read?newsId=04109846622488592&mediaCodeNo=257&OutLnkChk=Y%27%3E
BACK TO LIST